2일째...라지만, 실질적으로는 제대로 된 첫 일본 여행이 되겠군요.

제 일본 여행기를 읽기 전에 한가지 염두해 주셨으면 합니다.
제 여행 방식이라던가 일정이 아무리 봐도 ㅄ같습니다.
네, 그럴 수 밖에요.
저는 여행을 할때 절때로 철저한 계산이라던가 준비라던가 없습니다.
그때그때 즉홍적으로 돌아다니기 때문에, 시간, 돈, 체력이 비효율적입니다만...
저는 그걸 즐깁니다. ㄳ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음...숙소 건물입니다.
정면에 보이는 곳이 숙소에요.
입구는 작아 보이지만, 안은 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쯔도 역 앞 건물들입니다.
큰 건물도 많고, 백화점이라던가 서점, 아니메이트 등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전철 플랫폼입니다.
보통 조반선을 타고 우에노 역으로, 우에노 역에서 야마노테선을 타고 다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왔네요.
제 여행의 목적이자, 꿈의 그리던 ㅇㄷ의 성지, 아키하바라. 하아하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역에서 나오면 눈앞에 보이는 소프맙.
게임을 구입할때 자주 이용했던 곳입니다.
다른 매장에 비해 특전이라던가 가격이 매우 좋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키하바라 풍경.
평일이라서 그나마 사람이 적었습니다.

한국에서는 볼 수 없는 미소녀 게임, 애니메이션 광고가 곳곳에 있어서 보는 내내 즐거웠네요.

처음에는 미소녀 게임 매장이나 애니메이션 매장 들어갈때 ㅇㄷ같아 보여서 쪽팔렸는데,
보니까 다들 잘 들어가더라구요.

특히 학생들이라던가 여자들이라던가 커플들도 같이 들어가서
핸드폰 줄이나 만화책, 인형 등을 사기도 하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또 자주 들렀던 미디어랜드...(이름이 잘 기억 안나는 군요.)
하라미코 광고가 무척이나 인상적이었습니다.
여기에 경우 XBOX관련 물품이 월등하게 쌌습니다..-_-;;

3,4,5,6층이었나, 야겜도 많이 팔았는데요.
둘러 봤지만, 너무 비싸서 일단 사지는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키하바라하면 빼놓을 수 없는 그곳, 게마즈입니다.
뭐, 대체로 애니메이션, 만화책 위주구요, 지하에서는 성인 물품도 팔긴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야겜 전문 매장도 많더라구요.
앞으로 발매될 게임들 예약도 많이 받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점심으로 먹은 크레이프.
야겜이나 애니메이션을 보면 말이죠, 항상 히로인들은 크레이프 먹자고 하고
남자 주인공은 먹으면서 "너무 달아"라는 식으로 투정하죠.

뭐, 아무튼 그래서 저도 먹어보고 싶어져서 먹었습니다.
얇은 빵같은 곳에 딸기 아이스크림, 생크림, 딸기, 초코시럽을 넣은 거에요.
무지 맛있었습니다.
일본에서 먹은 것 중 베스트에 들 정도로 맛있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메이드도 살짝 찍어 봤습니다.
약 10명 정도의 메이드를 봤는데, 1~2명이 그나마 평균 수준의 메이드,
그 외에는 흠좀..

사용자 삽입 이미지
10시부터 3시정도까지 아키하바라를 봤더니 슬슬 재미가 없어졌습니다.
오늘 예정은 오로지 계속 아키하바라였는데요.
충동적으로 다른 곳으로 가자고 일정 수정을 하게 됩니다.

그래서 가기로 한 곳, 아사쿠사.

아사쿠사 가 보신 분들은 아실거에요.
우에노 역에서 역 밖으로 나온 뒤, 긴자선으로 갈아타야 합니다.

그러나 저는 우에노에서 아사쿠사 가는 방법을 몰랐어요.
우에노 역 안에서 아사쿠사 행 열차 찾는데 30분 이상 소비,
결국 우에노 역 밖으로 나온 것까지는 좋았는데, "아사쿠사 가는 길"이라는 글씨 하나 보고
긴자선을 타지 않고 걍 걸어서 가게 되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 가는 길에 신사 발견.
처음에는 여기가 아사쿠사 가는 길인 줄 알았지만, 걍 작은 마을 신사입니다.

기념으로 운세뽑기를 해봤더니 대길이 나왔네요 ㄳㄳ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 가는 길.
곳곳에 불상, 불교용품 파는 곳이 많이 보이네요.
.......
참고로 우에노에서 아사쿠사까지 걸어서 약 5km정도입니다만...
저에 경우 길을 몰라서 조금 돌아서 갔으니 약 6km정도를 걸은 거 같습니다 HAHAHA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는 길에 있던 아사쿠사 어쩌구였습니다만...
뭔지 모르겠군요.
걍 큰 집이라서 찍어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리입니다.
다리가 좀 이쁘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독특한 건물도 발견해서 찍어줬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저 붉은 색 다리가 아사쿠사로 가는 다리입니다.
아니, 사실 다리는 안 건너도 됩니다만..
제가 길을 잘못 가서, 저 다리를 건너야 됩니다.
아사쿠사를 지나쳐 와 버렸네요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아사쿠사 도착.
아사쿠사로 향하는 인력거도 보이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 입구입니다.
아아...정말 길고 길었네요.
1시간 이상 걸었습니다 ㅠ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 내에는 이렇게 일렬로 긴 상점들이 보입니다.
한국 사람도, 양키도, 일본인도, 사람 정말 많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계속 걸어나가면 드디어 불상이 있는 건물까지 오게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단 이거.
향 같은 것을 피워두고, 그 연기로 몸을 정화 시킨다였나, 대강 그런 거였습니다.
저도 가서 연기 좀 쐬고 왔네요.

그나저나 앞에 여자분, 은근 이뻤다능..하앍
그래서 뒤에서 도촬했다능.

사용자 삽입 이미지
꽃도 이쁘게 폈더라구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돌아가는 길.
불상도 찍었는데, 잘못 찍혀서 다시 찍으려고 갔더니 시간 다 되었다고 문 닫더라구요 ㅠㅠ
결국 그냥 나왔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우에노에 있는 아메요코로 갔습니다.
사실 요기는 내일 올 생각이었지만, 오늘 시간이 남아서 갔네요.

음...한국의 노량진처럼 생선이 넘쳐 흐르는 골목길 시장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람이 바글바글..
회라던가 생선덮밥 같은 생선 종류 음식이 싸고 많더라구요.
아쉽게도 저는 먹지 않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시 숙소가 있는 마쯔도.
밤이 되니까 밴드들이 나와서 연주 준비를 하더라구요.
뭐, 밤도 깊었고 피곤해서 밤에는 금방 숙소로 돌아가서 쉬었습니다.


그럼 3일째 여행기를 기대해 주세염
2009/05/02 20:14 2009/05/02 20:14

트랙백 보낼 주소 :: http://chika.byus.net/tt/trackback/1588

  1. 일본 아사쿠사(신사) 신년운세 I

    2009/06/09 14:25
    삭제
    [아사쿠사 입구 - 통상 우리나라에선 신사라고 하죠.한 많은 신사참배...] 작년 초 일본에 갔다가 나름 이유가 있어 수천엔을 투자하여 뽑았던3장의 대길 운세 중에 한장입니다. 한장은 다른 분께 선물을 했고, 다른 한 장은 좀 있다 또 올리겠습니다. [운세종이 앞면 : 第一大吉 - 우리말로는 첫번째 큰 행운이죠.] 스캔하여

폭력적, 선정적, 정치적, 종교적, 기타 문제의 소지가 있는 댓글은 삭제 처리합니다.

  1. 2009/05/02 20:35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하하, 아키하바라에 갔다가 아사쿠사에 갔던 것은 저와 같군요.
    아키하바라는 정말 둘러볼게 많지만 아무리 그래도 반나절 있다보면 정신이 지치더군요.
    • CHiKA
      2009/05/07 10:5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돈만 많다면, 쇼핑하면서 하루종일 있을 수 있겠지만
      돈이 없으니까 아이쇼핑만 하는 것도 지겨워지더라구요 ㅠㅠ
  2. Zero
    2009/05/02 20:3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뭐야 저 건물 무서워…암튼 하라미코 광고가 인상적이네요. 근데 크레페가 아키하바라에서도 팔던가요? 전 하라주쿠에서 사먹어서…치즈케익이랑 바나나랑 초코시럽이 들어가 있던 건데 참 맛났죠:)
    • CHiKA
      2009/05/07 10: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구석에 조그만하게 팔더라구요.
  3. 2009/05/02 21:3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 아사쿠사가는 길에 희한한 조형물이 얹혀있는 건물은 유명합니다.
    일명 응코(한국어로 'ㄸ')빌딩이라고 해서 그다지 좋지못한 별명으로 불린다고 들었습니다..
    • CHiKA
      2009/05/07 10: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아, 그렇군요.
      어디서 사진으로 본 거 같았더니만 유명한 건물이었군요.-_-;
  4. 2009/05/02 22:2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숙소 위치 찾아봤더니 기타센주에서 더 올라가는군요. ㅎㅎ;
    전 작년같은 경우 아키바 에서 치바행 다음 정거장 아사쿠사바시 (...)
    아키바는 무조건 전 하루이상 할당했습니다 --;
    전 아사쿠사는 신사 이외에는 별 느낌이 없더군요 우에노 + 아사쿠사를 보통 많이 묶어서 보긴하죠.
    작년에 츠키지를 가서 제대로 회도 먹어본 기억이...ㅎㅎ;
    • CHiKA
      2009/05/07 11:01
      댓글 주소 수정/삭제
      숙소 가까우셨군요 ㅜㅡ
  5. 스피리아
    2009/05/02 23:13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호오... 역시 일본이란 나라도 꽤 멋진 곳이 많네요.
    • CHiKA
      2009/05/07 11:01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음..얘네들은 시골 건물들도 나름 멋있게 만들었더라구요.
  6. 2009/05/03 14: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도촬이 치마 아래가 아니라서 아쉽네여
    • CHiKA
      2009/05/07 11:05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건 조금 아쉽네요ㅠㅠ


CHiKA`s Picture
CHiKA`s Girl Game Blog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카테고리

전체 (898)
Diary (415)
Game (237)
Girls Game (190)
Goods (6)
Books (43)
Movies (1)